요점보기

AI가 추출한 핵심 문장으로 판결문 요점을 빠르게 파악해 보세요.

사건
2015고단878 성매매 알선 등 행위의 처벌에 관한 법률위반(성매 매알선등)
피고인
A
검사
장혜영(기소), 임수민(공판)
변호인
법무법인(유한) ○
담당변호사 ○, ○
판결선고
2015. 7. 27.

주 문

피고인을 징역 1년에 처한다. 피고인으로부터 25,040,000원을 추징한다. 이 사건 공소사실 중 2014. 7. 23.부터 2014. 9. 30.까지 영업으로 성매매를 알선한 행위에 대한 공소를 기각한다.

이 유

범죄사실 피고인은 2014. 10.경부터 2015. 4. 중순경까지 천안시 서북구 E 소재 원룸 301호, 302호, 401호에서 원룸 형 성매매 업소를 운영하면서, 인터넷사이트 'F'에 매월 50만원의 광고료를 지급한 후 'G'라는 필명으로 광고를 게재하여, 이를 보고 찾아온 성명불상의 여종업원 20여명을 고용한 후, 위 광고를 보고 연락을 한 남자 손님들로부터 14만 원을 받고 그 중 10만원을 여종업원에게 지급하고, 여종업원으로 하여금 손님과 성관계를 하게 하여 합계 25,040,000원 상당의 수익을 얻음으로써 영업으로 성매매알선 등 행위를 하였다. 증거의 요지 1. 피고인의 법
회원에게만 공개되는 판례입니다.

지금 가입하고 4,565,815건의
판례를 무료로 이용하세요

빅케이스의 다양한 기능을 업무에 활용하세요

판례 요청

판례 요청하면 15분 내로 도착

서면으로 검색

서면, 소장, 의뢰인과의 상담문서까지

쟁점별 판례보기

쟁점 키워드별 판례 보기

Ai 요점보기

판결문의 핵심 내용만 빠르게

가입하고 판례 전문 보기

이미 빅케이스 회원이신가요?

로그인